양희은 X 악동뮤지션 (Yang Hee Eun X AKMU) - 나무 (The Tree) MV 1,228,236

양희은 싱글 프로젝트 '뜻밖의 만남' 여덟 번째,양희은 with 악동뮤지션 , ‘나무’[ 깊은 연륜과 순수한 청춘의 조화가 이루어낸 아름다운 맺음 ‘나무’ ]2014년부터 시작된 양희은 콜라보레이션 싱글 프로젝트 '뜻밖의 만남'은 윤종신, 이적, 이상순, 김창기, bk! of Astro Bits, 강승원, 김반장까지 다양한 영역의 고수들이 함께했다. 여기에 여덟 번째 아티스트로 대선배 뮤지션들과 나란히 이름을 올린 악동뮤지션! 47년이란 세대 차를 어떻게 풀어냈을까? 또한 각기 개성이 강한 질감의 음색을 소유한 이들이기에 어떻게 조화를 이룰지. 쉽게 상상할 수 없는 양희은과 악동뮤지션 이찬혁, 이수현 트리오조합을 조용히 대범하게 감행함으로써 뮤지션 이찬혁의 탁월한 전달력을 발견하게 만든다.. 이찬혁이 작사, 작곡, 프로듀싱한 신곡 '나무'는 위로 받은 대상에 대한 오마주로, 이를 통해 다시 위로를 건넨다. 작위 없는 이찬혁의 시선으로 만들어진 곡은, 그 진정성을, 삶의 이야기를 담담하게 말하듯 시작하는 양희은의 노래와 순수함을 지닌 두 맑은 목소리가 교차를 이루며 극대화 되어져, 마음속 깊숙히 더 파고들게 만든다. 편찮으신 할아버지 병문안을 다녀와 느낀 감정을 가사로 쓴, 상대에 대한 위로와 존중의 감정이 절절히 느껴지는 이찬혁의 노랫말과, 화려한 편곡을 배제하고 담백하게 풀어낸 사운드는 고단한 삶을 오히려 따스하게 찬란히 담아냈다.10대에 데뷔하여 각기 다른 시간 청춘을 보내온 이들의 조화는 70년 대의 감성과 현재를 간극 없이 클래시컬하게, 잔잔하게 빛을 발하며 감동을 선사한다."누구나 마음속에 하나의 고목같은 느낌을 주는 대상이 있지 않을까. 굳건하고, 오래되었고, 무언가 다 알 수 없는. 직접적으로 내 삶을 건들지는 않았지만 어느 순간 위로가 되었던 내 마음 속에 고목나무"- 이찬혁의 작업 노트 중" '나무'의 노랫말이 저항 없이 가슴에 그대로 들어왔다.어린 날의 내 노래를 묵묵히 들어주던 상처 입은 어린아이 곁을 지켜주던 나의 느티나무가가슴에 늘 함께해서일까? 이담에 다시 태어날 수 있다면 한그루 큰나무로 이 땅에 돌아오고 싶다. -양희은-Credit- 뜻밖의 만남 #8.양희은with악동뮤지션‘나무’ The Tree Artist양희은, 악동뮤지션 Producer이찬혁 Lyrics by이찬혁 Composed by이찬혁 Arranged byDenis Seo, 신승익 String Arranged by신승익 Guitar by정수완 Bass by신승익 Drum byDenis Seo Piano by신승익 String byJAM 스트링 Recorded by장우영, 안창규@ doobdoob Studio, 곽은정 @Kwak Studio Mixed by곽은정 @ Kwak Studio Mastered bybk! of Astro Bits @ AB RoomAvailable on iTunes, Apple Music : https://itun.es/kr/TAaDib Listen on Spotify : http://spoti.fi/2uIbmB1CJ E&M Music은 아시아 No.1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CJ E&M의 음악사업 브랜드로 음원/음반의 투자/제작/유통부터 콘서트/페스티벌 개최까지 포함하고 있습니다. CJ E&M MUSIC과 함께 하는 K-POP 아티스트들의 신곡과 뮤직비디오, 미공개 독점 영상 등을 이곳 YOUTUBE 채널에서 가장 먼저 만나보세요.CJ E&M Music is a music business brand of CJ E&M, Asia's No.1 entertainment company. CJ E&M Music covers investment, production and distribution of album and also provides the best music festival and concerts. Meet the K-POP artists' brand new music videos and exclusive video clips on the official YouTube of CJ E&M Music.